송준근, 가슴 아픈 가족사 공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송준근, 가슴 아픈 가족사 공개

최종수정 : 2019-02-10 15:12:08

 사진 KBS
▲ (사진=KBS)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송준근이 친구 이정훈 씨를 만났다.

최근 방송된 KBS1 예능 프로그램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송준근이 출연했다.

이날 송준근은 "저를 모두들 외동아들로 알고 계시는데 형이 있었다. 1989년 형님을 불의의 사고로 잃게 됐다"고 말했다.

송준근이 7살, 형이 9살 때 가족들이 함께 계곡으로 피서를 갔고 송준근은 형과 뛰놀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그러던 중 형이 이끼를 밟아서 미끄러져 물에 빠졌고 결국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송준근은 "형이 세상을 떠난 뒤에 어머니가 우울증이 오셔서 한국에 살기 어려워서 미국에 갔다가 적응을 못하셨다. 저와 어머니만 한국에 들어왔다. 어머니가 우울증이 있으시다보니까 저에 대한 사랑이 집착처럼 느껴져서 집에 있기 싫었다. 중학교 시절 방황을 많이 했다"고 털어놨다.

송준근은 방황하던 시절 자신을 지켜준 친구 이정훈을 찾았다. 송준근은 "이 친구는 저를 지키면서 조언을 해줬던 친구다"라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