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송탄출장소, 건축신고 효력상실 사전예고제 시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평택시 송탄출장소, 건축신고 효력상실 사전예고제 시행

최종수정 : 2019-01-11 12:55:05

평택시 송탄출장소, 건축신고 효력상실 사전예고제 시행

평택시 송탄출장소(소장 차상돈)는 오는 2월부터 건축물의 건축신고 효력상실 사전예고제를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송탄출장소에따르면 현행 건축법 제14조(건축신고) 제5항에는 건축신고 후 1년 이내에 공사에 착수하지 않으면 신고 효력이 없어져 건축주가 이를 소홀히 했다가 매년 수십 건의 건축신고 효력이 상실되는 것으로 조사되고 있다.

송탄출장소는 이에따라 건축물의 건축신고 효력이 상실된다는 사항을 건축주에게 미리 알려 △건축주의 미착공으로 인한 재산상의 손해를 예방하고△착공되지 않거나 방치된 건축현장의 공사를 촉진시킬 수 있으며△방치된 공사현장의 도시미관이 개선됨은 물론△사전예고를 통한 효력상실로 대민 건축행정에 대한 신뢰도 또한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송탄출장소는 건축인·허가, 건축물대장, 공동주택 관리, 위반건축물 관리, 옥외광고물, 개발행위, 녹지관리, 산불관리 등 건축녹지과 업무 전반에 대해 기술한 업무편람을 제작해 대민건축행정에 대한 신뢰도를 높여나갈 방침이다.

최근 인사이동으로 인한 업무 인수인계 공백 및 혼선이 대폭 감소되고 업무편람을 기준으로 한 행정 업무의 통일성이 향상되어 민원인의 만족도를 높이고 신뢰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