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사나 보예보디나와 결혼 한 말레이국왕 중도 퇴위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옥사나 보예보디나와 결혼 한 말레이국왕 중도 퇴위

최종수정 : 2019-01-07 01:13:46

 사진 유튜브 캡쳐
▲ (사진=유튜브 캡쳐)

말레이시아의 술탄 무하맛 5세 국왕이 지난 6일 중도 퇴위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왕궁은 이날 오후 성명을 통해 클란탄 주 술탄인 무하맛 5세가 제15대 말레이시아 국왕직에서 물러났다고 밝혔다.

왕궁 관계자는 "국왕폐하가 통치자 위원회 총무에게 보내는 서신을 통해 말레이시아의 통치자들에게 이 사안을 공식적으로 알렸다"고 말했다.

연방제 입헌군주국인 말레이시아에선 말레이 반도의 9개 주 최고 통치자들이 돌아가면서 5년 임기의 국왕직을 맡는다. 클란탄 주 술탄인 무하맛 5세는 2016년 12월 국왕에 즉위했다.

무하맛 5세가 불과 2년 1개월 만에 국왕위에서 물러난 이유는 명확히 공개되지 않았다. 하지만 현지에선 무하맛 5세가 작년 11월 초 두 달간의 병가를 낸 것이 문제가 됐을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그는 이 기간 러시아에서 미스 모스크바 출신 모델 옥사나 보예보디나와 비밀리에 결혼식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무하맛 5세는 휴가를 쓰려면 사전에 목적을 공개적으로 밝혀야 한다는 등의 규정을 어기고 국왕의 직무를 방기했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