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근 “전현무, 힘들었을 때 1억 빌려줘”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이수근 “전현무, 힘들었을 때 1억 빌려줘”

최종수정 : 2018-11-09 00:44:14

 사진 KBS
▲ (사진=KBS)

전현무가 이수근에 돈을 빌려줬다고 말했다.

이수근은 11월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에서 전현무를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이수근이 힘들었을 때 전현무가 1억을 빌려줬었다고 밝혔다.

전현무는 "예전에도 해투에서 언급했는데 이슈되지 않아 안타까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수근은 "전현무 이름으로 1억이 송금됐다"고 말했고 유재석은 "마음이 따뜻한 사람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전현무는 "그 이후로 돈 빌려달란 사람 너무 많다"고 고충을 토로했다.

한편 이날 방송은 ‘SM 특집’으로 꾸려진 가운데 스페셜 MC 이수근을 비롯해 보아, 샤이니 키, 엑소 백현, 세훈, NCT 태용, 재현 등이 출연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