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가 콕 짚는 대입 전략]⑩ 2019 수시모집 초읽기… 지원·학습 ..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 빙글버튼

[메트로가 콕 짚는 대입 전략]⑩ 2019 수시모집 초읽기… 지원·학습 전략

최종수정 : 2018-08-09 11:48:13

- 수시 수능최저기준에 맞춰, 선택적 영역별 집중 대비해야

- 수능중심 정시는 국·수·탐+영 고르게 학습

- 수시 6회 지원은 소신(2곳) + 적정(3곳) + 안정(1곳) 추천

오종운 종로학원하늘교육 평가이사
▲ 오종운 종로학원하늘교육 평가이사

[오종운 종로학원하늘교육 평가이사] 2019 수능(2018년 11월 15일, 목 시행)이 98일, 수시 원서접수(2018년 9월 10일부터)가 32일 앞으로 성큼 다가왔다. 지금 시기에서는 자신이 선택한 수능 영역별로 본격적으로 마무리 학습을 하고 수시 지원에 따른 대학, 전형유형, 모집단위 등을 결정해야 한다.

수능 최저 기준이 없는 수시 전형에 지원하는 경우에는 학생부 교과 성적과 비교과 실적, 대학별고사 준비 정도에 따라 수시 6번의 기회를 최대한 이용하여 소신 2회, 적정 3회, 안정 1회 정도로 대학 및 전형, 모집단위를 결정한다.

그리고, 자기소개서가 필요한 전형은 학생부 기록 사항과 지원 동기 등을 고려하여 배우고 느낀 점을 중심으로 진솔하게 작성하고, 농어촌전형, 기회균형 등은 지원자격에 필요한 서류를 일정에 맞추어 제출할 수 있도록 준비한다.

수능 최저 기준이 있는 수시 전형에 지원하거나 수능 중심인 정시와 수시를 병행하여 대입 지원을 하는 경우에는 수능 마무리 학습에 최선을 다하면서 수시 지원 대학 및 전형 등을 결정하는 데, 대체로 수능 후에 논술, 면접 일정에 맞추어 대비한다.

수능 대비는 수시 중심으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맞추는 것이 중요한 학생들은 자신이 있는 영역, 과목을 집중 대비하고, 수능 중심의 정시까지 대비하는 학생들은 국어, 수학, 탐구, 영어 영역 등을 고르게 대비하는 것이 좋다.

2019 수능 대비를 위하여 8월 여름방학 기간 동안에는 6월 평가원 모의평가 등을 통해 나타난 영역별 취약한 단원에 대하여 보완학습을 하고, 자주 틀리는 문제에 대하여 오답노트를 만들어 집중적으로 대비하도록 한다.

9, 10월은 수능 마지막 정리 학습 기간으로 영역별 총정리와 모의고사 문제들을 풀어보면서 실전 감각을 기르도록 한다. 또한 수능 전 대학별고사에 지원한 수험생들은 해당 일정에 맞추어 면접, 적성, 논술고사 등의 기출 문제 및 모의 문제를 통하여 마무리한다.

11월은 수능일까지 모든 시간을 수능 당일에 맞추어 연습한다. 수능 이후에는 가채점한 결과를 가지고 수능 이후 대학별고사에 맞추어 논술 및 면접, 적성 대비를 한다.

올해는 수시 모집 비율이 전년보다 2.5% 소폭 증가(전년도 73.7% -> 올해 76.2%)하여 수능 중심으로 선발하는 정시 모집 비율은 그만큼 감소하였지만 수시 전형에서도 주요 대학별로 모집인원이 많은 일반전형 등에서는 수능 최저 학력기준을 적용하므로 수능 대비가 여전히 중요하다.

그리고, 수능 최저 기준을 정할 때 대부분의 대학들이 탐구 영역도 포함하여 설정하기 때문에 탐구 과목에서 상위 등급을 따는 것도 중요하다. 대학에 따라서는 탐구를 상위 1과목만 반영하여 수능 최저 기준 통과 여부를 적용하거나 수시에서도 제2외국어 및 한문 영역을 탐구 1과목으로 대체하여 반영하기도 하므로 지원 대학별 수시 모집요강을 자세히 살펴서 수능 대비를 하도록 한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