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헤비급 챔피언 '스티페 미오치치' 1라운드 TKO패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 빙글버튼

UFC, 헤비급 챔피언 '스티페 미오치치' 1라운드 TKO패

최종수정 : 2018-07-08 17:28:47
다니엘 코미어 헤비급 챔피언 벨트 차지
UFC, 헤비급 챔피언 스티페 미오치치 1라운드 TKO패

다니엘 코미어(39·미국)가 스티페 미오치치(35·미국)를 꺾고 헤비급 챔피언 벨트를 차지했다. 다니엘 코미어는 8일(한국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T-모바일 아레나서 열린 UFC 226 헤비급 타이틀전에서 미오치치를 1라운드 4분 38초 TKO 승리를 거뒀다.

1라운드 초반 미오치치는 높이로 코미어를 매섭게 몰아붙였다. 코미어도 미오치치의 앞면을 연타 공격으로 맞섰다. 경기 중반 미오치치는 코미어의 오픈블로로 경기가 잠시 중단됐고 경기는 다시 시작됐다. 1라운드 경기가 끝나갈 즈음 코미어의 펀치가 연속으로 미오치치의 턱을 가격해 다운되었고 쓰러진 미오치치는 코미어의 파운딩에 TKO패 당했다. 이번 경기로 라이트헤비급 챔피언 코미어는 미오치치의 헤비급 챔피언 벨트까지 뺏어 오면서 역대 다섯 번째 두 체급 챔피언이 되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